티스토리 뷰

벨기에(유럽)에서 깻잎을 먹기 위해서는

|Fujifilm x-t1



벨기에에서 깻잎을 먹기 위해서는?


1. 직접 재배한다

2. 독일마켓에서 온라인 구매 (매번 있는 건 아니고 여름에 구할 수 있는 것 같다)

3. 독일에서 농장하시는 분이 브뤼셀 근처에 오셔서 파신다고 한다. (차 타고 가야해서 안가봤다)




마트에서 1.5유로 정도 하는 작은 화분의 민트를 사오면 한달 이내로 길게 먹을 수 있다.

물을 주면 자른 곳 위로 다시 새싹이 돋아나기 때문에 물주기 나름, 관리 하기 나름.


독한 보드카와 토닉워터, 설탕과 민트, 라임 2개 분량으로 맛있는 모히토를 만들어 먹을 수 있다.

정말 사먹는 맛이다.



깻잎 얘기하다가 민트로 샜네.

루벤에 오자마자 독일 온라인 한인마트에서 이것저것 살때에는 깻잎이 없었다.

Y언니에게 깻잎 씨를 받아 화분도 사고 흙도 사서 심었는데, 새싹이 나질 않았다.

일주일이 지나고 이주가 지나도 새싹은 자라지 않고 더워져서 그런건지 흙때문인건지 날파리가 많아졌다.

그러다 액젓도 살겸 독일 온라인 한인마켓에 들어갔는데 깻잎과 부추를 파는 것이 아닌가..신나서 바로 주문했다.

어떻게든 먹고야 말겠어!!!!



깻잎을 기다리는 사이 오빠를 통해 알게 된 지인 분 댁으로 축구도 같이 볼 겸 놀러갔는데,

정말이지..베란다가 깻잎 천국이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씨가 아닌 모종을 얻어왔다.





깻잎과 같이 미나리도 얻어왔는는데 당장 심을 흙의 양이 없어서 급하게 심어놓았다. 죽으면 안돼..

벨기에에서는 찾을래야 찾을 수 없는 것들. 거의 5-6개월만에 깻잎향을 받았는데 마약같았다. 이렇게 향기로울수가 없어.


그런데 미나리는 원래 물에서(?) 자란다고 해서 자른채로 물에 넣으면 뿌리가 난다고 해서 그렇게 했는데 점점 죽어갔다.





다음 날, 미나리가 더 죽기전에 빨리 심어야 할것 같아서 급하게 흙도 사왔다.





제발 잘 자라주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물도 정성스럽게 주었다. 내가 깻잎이랑 미나리를 바라 보기만 해도 행복해 할 줄이야.

늘 당연히 먹을 수 있는 것이었는데 그게 아닌 것이 되어버리니 이렇게 간절해진다.





그런 내 간절함에도 불구하고 미나리는 죽었다.





그냥 죽기전에 먹을걸..하고 후회하면 뭐해.

다행이도 깻잎은 물을 잘 주니 살아난다. 제 힘으로 다시 일어선다.


그리고 주문한 깻잎과 부추가 도착했다.

깻잎 상태가 엉망이긴 했지만 둘다 깨끗하게 씻어서 당장 먹을것과 냉동실에 넣을 것을 소분했다.

5-6개월 만에 깻잎으로 뭘 먹을까 하다가 우선 닭갈비를 해먹으려고 한다. 부추는 부추전.


잘 자라기 시작하면, 나중에는 귀찮아질 정도로 자란다는데 빨리 그랬으면 좋겠다.

귀찮을 정도로 깻잎이 먹고 싶다.






깻잎 모종을 주신 지인분 댁에 한국 책도 많아 6권이나 빌려왔다.

루벤에 있는 도서관에 한국 책이 꽤 있다고 하는데 아직 가보질 못했다.


책도 마찬가지로 한국에서는 언제든지 보고싶은 것을 볼 수 있지만 여기서는 그럴 수 없다.

무라카미하루키의 태엽감는새를 1권만 보고 말았는 걸. 



언젠가 한국에 돌아가게 된다면 그때는 또 한국에는 없는, 루벤에는 존재하는 것들이 간절해질지도 모르겠지.

아니 그럴지도가 아니라 그렇겠지. 그러니 지금 느끼고 있는 이 감정들을 소중히 대해야만 한다.


그나저나 반년 만에 먹는 깻잎 맛은 어떨까. 신난다.







이 글을 쓰고나서 하루가 지난 6월 29일.


혹시 몰라 물 속에 넣어서 그늘진 곳에 둔 미나리를 잊고 있었는데 오빠가 하나가 뿌리가 나왔다고 해서 보니 정말 뿌리가 나왔다.

뿌리가 조금 더 나면 촉촉한 흙에 매일매일 물이 마르지 않도록 물을 주며 키워야 겠다.

설마 설마 했는데 뿌리가 나오다니 정말 신기해!!


미나리 잔뜩 자라면 조개탕에 넣어 먹고야 말겠다는 이 부푼 기대감.






공유하기 링크
TAG
, ,
댓글
  • aa 미나리는 보통 수경재배 하는걸로 알고있어요!
    자연에서도 물이고인 진흙같은데서 크더라구요
    흙조금 깔고 물 잔뜩부터서 냇가처럼 키워보세요
    2018.06.29 12:42 신고
  • 프로필사진 편-린 뿌리가 없는 걸 구해서 물속에 넣으면 뿌리가 난다고 했는데 오늘 보니까 정말 났어요!!! 말씀해주신 것처럼 물이 마르지 않도록 흙에서 잘 키워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헤헤 2018.06.29 20:33 신고
  • 초록비 미나리는 뿌리부분을 물에 담가놓으면 잘 자라요
    다음에는 뿌리를 얻어오세요 ㅜㅜ
    2018.06.29 17:19 신고
  • 프로필사진 편-린 ㅋㅋㅋㅋㅋ뿌리없는걸 물속에 담가두었더니 뿌리가 생기기 시작했어요!!!! 포기했었는데 자그만한 희망이보이네요ㅠㅠ 2018.06.29 20:33 신고
  • 파샤르 블로그 발자취를 보다가 아차 싶었습니다.
    즐겨찾기를 해놓긴 했는데 잊고 있었네요.. ㅎㅎ
    머나먼 타국 생활은 좀 어떤가요?
    유럽은 지금 월드컵으로 그 열기가 뜨겁죠?
    일본이랑 폴란드 경기 보고 열이 받아서...
    아시아 대표라는 나라가 어떻게 그런 경기를 할 수 있을까요?
    부디 벨기에가 참교육좀 해줬으면 하네요 ㅎㅎ

    아무쪼록 블로그의 분위기가 참 좋습니다.
    필름 사진도 더더욱 좋구요!
    자주 놀러올께요 ^^

    한국에서 파샤르가...
    2018.07.01 21:10 신고
  • 프로필사진 편-린 우오오 파샤르님!!! 제가 발자취를 제대로 남기고 갔지요..ㅋㅋㅋㅋ요즘 월드컵에 푹 빠져 있어서 '월드컵 단상'이라는 제목에 홀려 들어가 읽었어요. 아마 내일이면 벨기에가 일본을 참교육해줄겁니다! 벨기에에 있어서 그런지 이제 자연스레 벨기에를 응원하고 있기도 하고요. 네이버 블로그를 하지는 않지만 네이버 로그인 하는게 습관(?)이라서 자연스레 이웃님 글도 종종 읽고 있어요. 다음에는 꼭 발자취가 아니라 댓글을 담길게요 히히. 어느덧 2018년도 반이 흘러 7월이네요. 늘 좋은 일 가득하신 7월 되시기를 바랄게요. 늘 한결같은 파샤르님, 감사해요 : ) 2018.07.01 22:14 신고
  • 타리 미나리 ㅠㅠ
    다음 미나리는 싱싱하게 자라서 조개탕 품에 안기길 바래요 ㅎㅎ
    벨기에 축구도 이기길 바라고요!!
    민트가 담긴 유리병의 기포를 보니
    시원한 모히또 한잔 마시고 싶어집니다 크아
    2018.07.01 21:37 신고
  • 프로필사진 편-린 타리님 : ) 미나리가 조개탕 품에 안기길 같이 고대해 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흑흑. 그 인증샷을 올릴날이 곧 올거라고 믿어요!!!ㅋㅋㅋㅋ즐거운 일 가득한 7월 보내세용 2018.07.01 22:15 신고
  • 프로필사진 타리 티스토리 2008년부터 했는데 네이버 왔따갔다 하다가
    이번에 다시 블로그 파서 시작했어요 ㅎㅎ
    저도 국제결혼이라 해외블로그들 보는게 재밌네요!
    2018.07.01 22:17 신고
  • 프로필사진 편-린 그러셨구나ㅋㅋㅋ티스토리는 워낙 소통이 조금 어려운 공간이라서요 괜히 댓글 달리면 신기하고 그래요 : ) 반가워요 정말! 2018.07.01 22:19 신고
  • 프라우지니 미나리는 물가에서 자라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항상 물이 자작하게 해줘야 잘 자라지 않을까 싶습니다.^^ 2018.07.01 23:21 신고
  • 싱가폴이에요 여긴 싱가폴이랍니다. 여기도 깻잎이 귀해요 그맘 말죠
    용케 모종을 구하셨네요
    그런데 여기선 모종을 심어도 한국의 그 향이 안난다더라구요.
    토양이 틀려서 그런가봐요
    잘 키워서 깻잎 맛나게 드셔요
    2018.07.03 08:38 신고
  • 고마나루 들깨는 일찍 파종하면 잘 안자랍니다. 2018.07.05 08:19 신고
댓글쓰기 폼
1 2 3 4 5 6 7 8 9 ··· 23